꽃다발 같은 사랑을 했다 2021

페이지 정보

작성일

본문

“시작은 막차였다”
 집으로 가는 막차를 놓친 스물한 살 대학생 ’무기’와 ‘키누’는
 첫차를 기다리며 함께 시간을 보내게 된다.
 좋아하는 책부터 영화, 신고 있는 신발까지 모든 게 꼭 닮은 두 사람은
 수줍은 고백과 함께 연애를 시작하고 매일매일 행복한 시간을 쌓아간다.
 
 “내 인생의 목표는 너와의 현상 유지야!”
 하지만 대학 졸업과 함께 취업 준비에 나선 두 사람은 점점 서로에게 소원해지고
 꿈과 현실 사이의 거리 만큼 마음의 거리도 멀어지기 시작하는데...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