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범한 로맨스 2021

페이지 정보

작성일

본문

어느 계절, 어느 곳에나 사랑은 있다
'평범한 로맨스'
<고백편지> : 뇌성마비 장애인이자 소설가인 ‘지모’는
 손글씨 연습을 도와주는 자원봉사자 ‘녹주’를 짝사랑하는 중이다.
 ‘지모’는 자신의 마음을 담은 손편지를 ‘녹주’에게 전하려고 한다.
 
 <바라나시 로맨스> : 여행에서 느끼는 설렘.
 그리고 낯선 환경에서 만나게 되는 로맨스.
 낯선 인도 땅에서 만난 ‘준호’와 ‘화영’은
 현실적인 문제들을 뒤로한 채, 자석처럼 서로에게 이끌린다.
 
 <바람 불면> : 청각장애인 도우미인 ‘한별’은 청각장애를 가진 학생 ‘은하’에게
 말(구화)를 가르쳐주는 조건으로 수화를 배우기로 한다.
 둘은 서로의 언어를 배우면서 점점 가까워 지고,
 ‘한별’은 어릴 적의 어떤 추억을 떠올리게 된다.
 
 <인터뷰> : 잡지사 기자인 ‘그녀’는 베스트셀러 작가 인터뷰에서
 과거 연인이었던 ‘그’와 재회한다.
 두 사람은 서로 각자의 기억을 갖고 인터뷰에 임한다.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