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매기 2020

페이지 정보

작성일

본문

잘못은 그 새끼가 했는데, 나한테 가만히 있으란다
 한강에 배 한 번 지나간 게 뭔 대수냐고 그란다
 젊은 사람 발목 잡아 좋을 게 뭐가 있냔다
 일평생 스스로를 챙겨본 적 없는 오복은
 가족도 세상도 외면한 자신을 위해 처음 펄떡인다
 
 “이 사람 저 사람 죄다 눈치보면 나는 언제 챙겨?”
 
 세상을 향한 엄마 ‘오복’의 날갯짓이 시작된다

제작노트 보기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