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제 2020

자신을 ‘조제’로 불러달라는 그녀 처음 만난 그날부터 ‘조제’는 ‘영석’에게 잊을 수 없는 이름으로 남는다.

페이지 정보

작성일

본문

할머니와 단둘이 사는 집, 그곳에서 책을 읽고 상상하며
 자신만의 세계를 살고 있는 ‘조제’.
 우연히 만난 그녀에게 특별한 감정을 느끼기 시작한 ‘영석’은
 천천히, 그리고 솔직하게 다가가기 시작한다.
 하지만 처음 경험해보는 사랑이 설레는 한편 가슴 아픈 ‘조제’는
 자신에게 찾아온 낯선 감정을 밀어내는데…

기억할 거야
 너와 함께한 모든 순간을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이전자료 검색] 버튼을 누르면 예전 영상 리스트를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