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메인 2019

우리는 가끔 완벽하지 않은 사랑에 끌린다.

페이지 정보

작성일

본문

겉으로 보기엔 완벽한
10년 차 부부 ‘수연’(이지연)과 ‘세혁’(김영재).

남편의 직장 때문에 부산으로 거처를 옮긴 후
‘수연’의 말할 수 없는 상처와 공허함은 더욱 커진다.

어느 날,
무용으로 치료 봉사를 하는 강사직을 추천받게 된 ‘수연’은
휠체어를 탄 남자 ‘준희’(하준)에게 눈길이 머무는데…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이전자료 검색] 버튼을 누르면 예전 영상 리스트를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