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3020 차이나는 클라스 제163회

페이지 정보

작성일

본문

프로그램 정보 페이지 열어보기

기본적인 질문조차 허하지 않는 불통의 시대, 궁금한 것에 대해 묻지 못했고 제대로 배우지 못했다아무것도 몰랐기에 우리의 삶이 무너져가는 것도 몰랐다이제 우리의 교양을 위한 질문이 아닌 생존을 위한 질문을 던진다질문이 사라진 시대, 답답한 침묵을 깨뜨릴 ‘차이나는 클라스’가 왔다!


관련자료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